2020년 04월 2일, 목요일  



용담댐 청정수, 광역상수도 타고 진안군 물 문제 해결한다


진안읍, 용담면, 부귀면 등 수량 부족·수질 저하 문제 해결 기대

산간지역인 전라북도 진안군 지역의 매년 고질적인 취수 문제가 해결되어 주민들의 삶의 질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용담댐을 취수원으로 두고 있는 금산정수장에서부터 진안군까지 연결되는 광역상수도 관로가 완성되어 이를 통해 용수를 공급하는 급수체계 조정사업이 완료되었다.
 
그동안 진안군 진안읍과 용담, 부귀면 등 8개 읍ㆍ면은 산간지역이라는 특성으로 인해 하천수 및 저수지를 취수원으로 생활용수를 공급받음에 따라 갈수기에 수량 부족과 수질 저하라는 고질적인 문제를 겪어 왔다.
 
이를 해결하고자 국토교통부와 K-water는 용담댐을 취수원으로 사용하고 있는 금산정수장의 여유 있는 수돗물을 활용하여 광역상수도로 직접 공급하는 '진안계통 급수체계조정사업'을 2013년부터 시행해 왔다.

총 사업비 178억원을 투입해 관로 31.4㎞와 가압장 2개소를 신설하여 고도정수처리한 일 6600톤의 광역상수도를 올해 6월부터 공급할 수 있게 됨에 따라, 진안읍과 용담, 상전, 부귀, 정천면 등 진안군 8개 읍, 면의 1만 4000여 주민들은 가뭄이 와도 안정적으로 깨끗한 물을 공급받을 수 있게 되어 만성적인 생활 불편을 해소하고 생활수준 향상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교통부와 K-water는 앞으로도 미급수 지역 및 물 고통으로부터 불편을 겪고 있는 지역에 급수체계조정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 시행하여 국민들의 생활 불편을 최소화 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자 김정현 기자        
 
  0
3500
전체보기
건설
주택도시
교통항공
공간정보
행사·세미나
협회·회원동정
LX, 국토교통부와 MOU 체결사업 발굴 통한 인턴 선발·파견키로한국국토정보공사(LX·사장 직무대행 조만승)를 포함한..  공간정보 | 김정현 기자
‘2018 지적통계연보’에 따르면 2017년말 기준 전 국토의 지적공부 등록면적은 100,364㎢로 1년 동안 24㎢ 증가한 것..  공간정보 | 김정현 기자
3차원 공간정보 기반 실감형 콘텐츠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올해부터 5년간 총 416억원을 투입하여 관련 기술이 개..  공간정보 | 김정현 기자
LX, 드론 산업 활성화 위한 시연 및 업체 간담회 개최‘4차 산업혁명’의 핵심인 드론 산업의 활성화에 앞장서고..  공간정보 | 김정현 기자
 2020년 하반기 국내 서비스 기대한국형 GPS 정밀위치정보시스템한국형 GPS 정밀위치보정시스템(KASS) 정지궤도위..  공간정보 | 김정현 기자
2018년 세계 물의 날 기념식이 3월 22일 킨텍스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환경부 김은경 장관, 국토교통부 손병석 제1차관..  공간정보 | 김정현 기자
행복도시 지상·지하시설물 3차원 공간정보 확대 구축 2차 사업이 완료되어 행복도시 전역이 더 입체적이고 더 안전해..  공간정보 | 김정현 기자
공간정보 창업 활성화, 혁신성장 선도한국국토정보공사가 공간정보 창업을 활성화하기 위해‘LX공간드림센터’를 구축..  공간정보 | 김정현 기자
공간정보산업협회 특별조사팀, 포항 지진 현장 측량 조사 포항 북구 한 아파트 3도 기울어짐 수치 확인 “재난극복 위..  공간정보 | 김정현 기자
제2회 하천측량·하상변동조사 드론 경진대회측량분야 ㈜충청에스엔지 컨소시엄,드론 제작 및 시스템분야 유콘시스템㈜..  공간정보 | 김정현 기자
김경환 1차관, “보령댐 용수 관리 철저, 충남 가뭄 이겨내야”실시간 모니터링, 저수량 관리 지속해야연일 이어지는 ..  공간정보 | 김정현 기자
6.1일 6개 보 상시개방개방되는 6개보는 현재 가뭄지역과 직접적 관련없어 정부는 6월 1일 14시부터 낙동강의 강..  공간정보 | 김정현 기자
진안읍, 용담면, 부귀면 등 수량 부족·수질 저하 문제 해결 기대산간지역인 전라북도 진안군 지역의 매년 고질적인 취..  공간정보 | 김정현 기자
12345678910,,,50

서울특별시 서초구 논현로 87 삼호물산빌딩 B동 602호 | Tel. 02-3473-2842 | Fax. 02-3473-7370
Copyright ⓒ ㈜건설교통저널 All right reserved | 문의 E-mail. ltmkjh@ltm.or.kr